애니콜에 내가 가진 mp3 넣기

Posted 2007.08.28 15:34
 애니콜에 KTF를 사용하는 경우

휴대폰에 mp3를 넣고 듣기 위해서는 그 핸드폰이 지원하는 파일포맷으로 컨버팅해야만 사용할 수 있다. 이것은 mp3로 유통되는 음원의 저작권을 보호하고자 각 통신사가 자신들만의 DRM(Digital rights Management)을 적용했기 때문이다. 우리나라 기업들의 속 좁고 이기적인 속성을 볼 수 있는 것이 통신사마다 서로 다른 DRM을 적용해서 서로 호환할 수가 없게 했다는 것이다. 업계 측면에서 서로 협의해서 통합된 DRM이나 솔루션을 적용한다면 훨씬 더 큰 음악시장을 만들 수도 있을텐데 그런 것은 남이 할 일이고 단지 좁은 내 영역만 지키겠다고 고집하는 것 같다. 이런 것이 한국의 음반시장을 죽여가고 있는 하나의 원인이 아닐까?

 어쨌든 내가 불편한 점은 내가 돈 주고 산 음악이 그 통신사의 기기에서만 작동된다는 것이다. 통신사를 바꾸거나 핸드폰을 잃어 버리거나 고장나면 같이 없어진다는 말이 된다. 결국 소비자의 편리, 권리는 완전히 제외하고 자기들의 편리와 수익성만 추구하는 것이다.

 어쨌든 파일이 통신사마다 틀리므로 컨버팅 시켜주는 프로그램도 통신사별로 다르다.

SKTMelon,
KTF
Dosirak
LGT
는 뮤직온을 이용해서 휴대폰으로 옮길 수 있다.

 또 한가지는 이런 사이트에서 음악을 다운 받으면 물론 유료다. 그런데 요즈음 핸드폰은 거의가 mp3 플레이어 기능이 필수다. 업체의 입장에서 모든 mp3 파일에 자신의 DRM을 적용하면 좋겠지만 이미 시중에는 개인들이 가지고 있는 mp3 파일도 많이 있고 타 업체의 mp3 파일도 있다. 자기들의 사이트에서만 유료로 mp3를 다운받아서 듣는다면 그 핸드폰의 mp3 기능은 큰 단점이 될 것이므로, 인기가 떨어지고 판매가 부진할까 봐서인지 개인이 가지고 있는 mp3 파일도 핸드폰으로 전송할 수 있는 길을 만들어 놨다. Melon 같은 경우는  프로그램을 참 치사하게 만들어서 개인이 보유한 곡은 한번에 한 곡씩만 핸드폰으로 전송할 수 있게 했다. 아마도 자신들도 이미 개구멍이라고 다 알고 있으면서도 그나마 불법복제를 방지한다는 명분인지 아니면 핸드폰으로 보내는 것을 불편하게 해서 자신들의 사이트에서 유료로 사서 쓰게 할려는 것인지 의도는 모르겠지만 사용할 때 마다 한심한 회사라는 생각이 든다. 

아래는 PC에서 핸드폰으로 보내는 것에 대한 설명인데 필요한  USB 드라이버나 도시락, PC Manager는 다 설치한 경우라고 가정하고 설명하다. 안되어 있는 경우는 먼저 설치해야 한다.

KTF의 경우에 mp3 DRM이 적용된 파일로 바뀐 것이 KMP 파일이다.

1) 도시락을 사용하는 경우에는

 - 도시락 구동
    -
핸드폰을 연결하여 내장메모리/외장메모리를 선택하면 기기가 서로 연결된다.
    -
다운로드 관리함에 내 PC에 있는 mp3 파일을 선택해서 가져다 놓고
    -
아래에 있는 기기전송 버튼을 누르면 프로그램이 mp3 파일을 자동으로 kmp로 바꿔서 핸드폰으로 보내준다.

 2) Dosirak 사용하지 않고 Anycall PC Manager를 사용하는 경우

  - PC Manager 구동
   -
뮤직을 선택하면 anycall Music이 구동되고
   -
왼쪽에 보관함 항목에서 마우스 오른쪽 클릭하면 파일추가 등 항목이 나온다.
   -
필요한 mp3 파일을 선택해서 여기에 넣고
   -
mp3파일에 대고 오른 마우스 오른쪽 버튼을 누르면 듣기/전송/---/mp3->smp 변환 메뉴가 나온다.
   -
누르면 간단히 mp3 smp로 변경된다.
   -
핸드폰으로 전송하면

  간단하게

 

« PREV : 1 : ··· : 99 : 100 : 101 : 102 : 103 : 104 : 105 : 106 : 107 : ··· : 174 : NEXT »

티스토리 툴바